시계



태그 : mexico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멕시코] 싸까뿌 시청이 있는 공원

2017. 07. 27(목) / Zacapu, Michoacan싸까뿌(Zacapu) 시청이 있는 공원.한가하고 여유로운 시청이 있는 공원이다.낮에는 햇살 아래 따스로움을 즐기고밤에는 불빛 아래 서늘함을 즐기는 곳이다.그래도 이곳에서는 이 시청이 있는 공원과 그 주변이 번화가라서 사람들이 붐빈다.

[멕시코] 싸까뿌 대로변에 나타난 큰 자전거

2017. 07. 27(목) / Zacapu, Michoacan시내를 돌아다니는데 느닷없이 자전거가 나타났다.이 도시가 자전거로 유명한 도시도 아닌데이렇게 대로변에 큰 자전거를 세워 놓다니...이유야 알 수 없지만 도시를 대표하는 이미지가 될지는 의문이다.

[멕시코] 싸까뿌 태권도장

2017. 07. 27(목) / Zacapu, Michoacan멕시코에는 정말로 태권도장이 많다.어느 도시에서든 쉽게 볼 수 있다.싸까뿌(Zacapu)는 아주 작은 도시임에도 불구하고 이렇게 시내 곳곳에 태권도장이 자리잡고 있다.대부분 현지 사범들이 가르치고 있다.그래도 태권도 용어라든지 인사하는 것은 한국식이다.여행을 할 때면 늘 그 도시에 있는 태권...

[멕시코] 싸까뿌 Seiko Sushi-Bar

2017. 07. 27(목) / Zacapu, Michoacan멕시코에는 생각보다 일식집이 많다.심지어 싸까뿌처럼 작은 도시에도 일식집이 몇개나 있다.당연히 중식당은 더욱 많고...한식당은 한인이 사는 지역 외에는 찾아 보기 힘들구..여행에서 돈은 아끼는 것도 좋지만한번쯤은 이렇게 고급진 음식을 먹는 것도 나쁘진 않다.현지식에 질려있기 때문에..음식 2...

[멕시코] 싸까뿌 중앙 공원 풍경

2017. 07. 27(목) / Zacapu, Michoacan싸까뿌에 시내 근처에 있는 중앙공원.이곳에서 사람들이 붐비는 곳이기도 하다.멕시코의 특성상 공원 근처에는 성당이 하나쯤이 있어 줘야지..공원 한켠 조각상 아래 새겨진 문구가 의미심장하다."모리르 에스 나다, 꽌도 뽀르 라 빠뜨리아 세 무에레."(Morir es nada, cuando por ...

[멕시코] 싸까뿌 시내 둘러보기

2017. 07. 27(목) - 28(금) / Zacapu, Michoacan빠츠꾸아로(Patzcuaro)에서 끼로가(Quiroga)를 거쳐 드디어 목적지인 싸까뿌(Zacapu)에 왔다.이곳도 빠츠꾸아로, 끼로가와 마찬가지로 작은 도시이다.게다가 관광지도 아니라서 외국인을 보기 힘들다.하지만 그만큼 현지 문화를 있는 그대로 볼 수 있는 곳이기도 하다.싸...

[쿠바] 멕시코 공항에서 아바나로 들어가기

2017. 08. 28(월) / Ciudad de Mexico - La Habana멕시코에서 쿠바로 간다.계획된 여행이 아니라서 비행기표 사는데 돈을 좀 썼다.쿠바는 여행자 보험이 있어야 된다고 해서여행자 보험을 포함해서 512,685원에 왕복 표를 샀다.이번에 타고 갈 비행기는 인터젯(Interjet).인터젯은 멕시코 시티에 있는 국제공항 터미널 1에...

[멕시코] 끼로가 둘러보기

2017. 07. 27(목) / Quiroga, Michoacan빠츠꾸아로(Patzcuaro)에서 싸까뿌(Zacapu)로 가기 위해서 반드시 들려야만 했던 도시인 끼로가(Quiroga).이 곳도 빠츠꾸아로처럼 작은 도시이다.2,071m나 되는 역시 고산지대이다.기온은 16도니까 완전 한국의 가을이다.여기 시청(Palacio Municipal)이 보이네....

[멕시코] 빠츠꾸아로 시외 버스 터미널

2017. 07. 27(목) / Patzcuaro - Quiroga - Zacapu싸까뿌(Zacapu)로 가기 위해서 빠츠꾸아로(Patzcuaro) 터미널로 왔다.소도시가 좋은 것이 터미널이 하나이고 대부분 시내에서 멀지 않다는 것이다.모렐리아(Morelia) 터미널에서 고생한 걸 생각하니소도시가 더욱 좋아진다.한번에 갈 수 있는 방법이 없어서 ...

[멕시코] 빠츠꾸아로 안개 자욱한 아침

2017. 07. 29(목) / Patzcuaro, Michoacan오전 8시 반인데도 안개가 자욱하다.2,000m가 넘는 고산지대라서 그런지는 몰라도 여전히 이곳은 춥다.하루 묵고 있던 숙소에서 나와 시내를 지나서 버스 터미널로 간다.빠츠꾸아로(Patzcuaro).특유의 시골 고향의 모습을 보고 간다.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