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계



태그 : 모로고로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탄자니아] 역시 맥주는 탄자니아에서

2017. 03. 25, 토 / Chalinze, Morogoro탄자니아가 좋은 점은 다양한 종류의 맥주를 저렴하게 마실 수 있다는 것.킬리만자로, 터스커, 세렝게티, 캐슬 등맥주가 저렴하면서도 다양해서 좋다.특히 날씨가 덥기 때문에 낮에 시원한 맥주 한병 마시면 이보다 더 좋을 수가 없다.점심을 먹고 근처에 있는 펍으로 이동해서다른 특수부대 제자들도 ...

[탄자니아] Time to Chai

2017. 03. 25, 토 / Chalinze, Morogoro특수부대에서 근무하는 육군 중사의 네스토리의 집을 찾았다.버스 터미널까지 나와서 오토바이로 5분 정도 들어간 곳에 있는 한 집이었다.집에 들어서자마자 차이가 나온다.식빵에 블루 밴드 버터와 차이(Chai 차).얼마만에 맛보는 차이인가?여전히 그 맛은 변함이 없구나.난 차이에 만다지를 좋아하...

[탄자니아] Abood 타고 찰린제 가기

2017. 03. 25, 토 / Chalinze, Morogoro우붕고 터미널에서 아부드(Abood) 버스를 타고 찰린제에 간다.그곳에 사는 제자들이 초청을 해서없는 시간을 쪼개서 가는 중.찰린제까지 6,500실링(3,250원).뭐 물가가 오르니 차비도 덩달이 올랐네.예전에 5,000실링이었나?기억이 가물가물하네..예나 지금이나 찰린제는 변함이 없다.변...

[탄자니아] 다르에스살람 - 이포고로

2013. 04. 09, 화 / Dar es Salaam - Ipogoro드디어 모잠비크로 이동하는 날.05시 정각에 출발해서 저녁 7시 8분에 1차 목적지 도착.총 12시간 8분이 걸렸네..총거리 464.2km05:00 Dar es Salaam(0km)06:40 Kibaha Weigh Bridge - 트럭 무게 측정(31.2km)07:18 Misung...

[탄자니아] 특수부대 마지막 방문

2011. 12. 30, 금 / Ngerengere, Morogoro어제 저녁에 이곳에 도착했다.6,500실링의 Abood 버스를 타고서...그리고 오늘 특수부대를 방문하고제자들과 작별인사를 나누며..탄자니아 특수부대 본부는 상가상가(Sangasanga)에 있는데그 지역에서는 군사지역이기도 하고 너무 외져서 사람들이 살기 힘들고그 곳에서 가장 가까운 지...

[탄자니아] 음줌베 대학교 주변 풍경

2011. 11. 09, 수 / Mzumbe, Morogoro음줌베(Mzumbe) 대학교 주변 풍경.아침 일찍 일어나서 조깅을 한다.그냥 시골스럽다.역시 수도인 다르에스살람(Dar es Salaam)을 제외하고는어느 도시나 비슷비슷하다.

[탄자니아] 음줌베 대학교 시범

2011. 11. 08, 화 / Mzumbe, Morogoro음줌베 대학교에서 컴퓨터를 가르치는 동료단원의 초청으로 시범을 하게 되었다.'KOICA IT Education Project'라는걸 보니현장지원사업이었네..시범에 앞서 무대에서 리허설3명의 특수부대원들과이링가(Iringa)에서 컴퓨터를 가르치는 코이카 단원시범을 무사히 마치고현장에 와준 단원들...

[탄자니아] 음줌베 초등학교 태권도 시범

2011. 11. 08, 화 / Mzumbe, Morogoro음줌베(Mzumbe) 대학교에서 근무하는 코이카 단원의 초청으로태권도 시범을 하러 오게 되었다.자주 오던 모로고로이지만 출장은 기분이 조금 다르네.언제나 모로고로의 정류장은 사람들로 붐빈다.이때까지만 하더라도 흙바닥이었는데지금은 포장이 되어있을지 모르겠네..오후에 본격적인 시범이 있는데동료 단...

[탄자니아] 음다울라(Mdaula) 방문

2011. 09. 17, SAT / Mdaula,  Pwani주말을 맞이해서 지방 방문에 나섰다.모로고로행 버스를 타고서 찰린제를 지나서 음다울라라는 곳에 내렸다.차비는 6,500 실링이 나오네.이 지역에는 특수부대원들이 많이 모여 사는 지역이기도 하다.10:50 다르에스살람(Dar es Salaam) 우붕고(Ubungo) 버스 터미널12:55...

[탄자니아] 특수부대 본부를 가다

2011. 08. 03 / Morogoro군사시설이라는게 보안상의 이유로 출입이 쉽지 않은 것은대한민국이나 다른 나라나 마찬가지이다.그래도 탄자니아는 대한민국보다 수월하다는 느낌이 든다.별다른 방문 목적이 없어서시간에 관계없이 부대를 들어 갈 수 있다.부대에서 떨어진 곳에 형성된 꽤나 큰 마을.참 시골스럽다.비포장 도로를 30여분 넘게...
1 2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