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계



[멕시코] 빠츠꾸아로-하니찌오 선착장 Michoacán

2017. 07. 26(수) / Embarcadero(Patzcuaro - Janitzio), Patzcuaro, Michoacan

빠츠꾸아로(Patzcuaro) 시내에서 하니찌오(Janitzio)로 들어가는 배를 타기 위해서 꼼비(Combi 봉고 버스)를 타고 선착장에 왔다.
선착장까지는 10분도 채 안걸리는 가까운 거리이다.
파츠꾸아로 선착장에서 하니찌오로 입장할 때 왕복 요금을 받는다.
그리고 배편이 많기 때문에 오래 기다리지 않아도 된다.
시내에서는 큰 버스 보다는 이런 봉고차 같은 걸로 운행이 된다.
여기에서는 이걸 꼼비(Combi)라고 부른다.
호수 근처 정류장에 내려서 선착장으로 가는 기라.
선착장이 보이고 매표소까지 가는 길에는 식당과 기념품 판매점이 있다.
매표소가 보이네.
하니찌오 간다고 하면 알아서 왕복표를 준다.
요렇게 생긴 배를 타고 들어간다.
그래도 3-40명 정도는 한번에 승선이 가능하다.
빠츠꾸아로 시내에서 선착장으로 가는 방법은...
라고(Lago 호수)라고 적힌 꼼비를 타면 된다.
생각보다 꼼비가 많기 때문에 이동하는데 전혀 문제가 되지 않는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