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계



[탄자니아] 슬립웨이 - 내가 아끼는 장소 DAR - Kinondoni

2017. 03. 29, 수 / Slipway, Dar es Salaam

슬립웨이(Slipway).
음사사니(Msasani)에 있는 쇼핑센터(?)이다.
다르에스살람(Dar es Salaam)에서 내가 가장 좋아하는 장소이다.
이곳에 오면 왠지 모르게 기분이 좋아진다.
그래서 기분이 꿀꿀할 때면 이곳에 오곤 했었다.
다르에스살람은 잔지바르와 다르게 하루가 다르게 변화하고 있다.
이곳도 마찬가지로 새로운 식당이 생기고 리모델링하고
곳곳에서 변화의 흔적을 발견할 수 있다.
그래도 예전의 모습도 남아 있어서 나쁘지는 않네..
저기 보이는 끝에 가면 봉고요 섬(Bongoyo Island)으로 가는 배를 탈 수 있다.
난 두번 가봤는데 나름 괜찮았다.
하루에 배편이 4번인가 5번인가 있었는데
1시간 정도 걸렸던 것 같다.
이 근처에는 요트 클럽도 있고
특히나 이곳은 석양이 아름다운 곳이다.
저녁에 오면 참 좋은 곳인데..
슬립웨이.
많이 변했어도 그 특유의 느낌은 받을 수 있었다.
역시나 언제와도 좋은 곳
내가 가장 좋아하는 장소.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