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계



[멕시코] 2016년도 마지막 밤 CDMX

2016. 12. 31, 토 / Ciudad de Mexico

2016년도의 마지막 밤을 멕시코에서 보내고 있다.
도미니카공화국에 있었다면 아마도 집에서 조용히 보냈을 건데
워낙 작은 도시에 사니까?
이곳 멕시코시티는 마지막 밤을 그냥 지나칠 수 없어서 밖으로 나왔다.
예술의 전당 근처 풍경.
마지막 밤을 이곳에서 보내려는 사람들로 가득하다.
쏘깔로(Zocalo) 광장 근처 풍경.
여기도 연말 분위기가 물씬 난다.
다시 예술의 전당으로 와서..
그냥 걸으면서 주변을 둘러보는 것 자체만으로도 
만족스러운 2016년도의 마지막 밤이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