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계



[도미니카공화국] 바라오나 가는 길 Barahona

2016. 11. 26, 토 / Santo Domingo - Barahona

이번 휴가는 남서부지방을 향한다.
바라오나(Barahona)를 거점으로 움직일 예정이다.
아또 마요르(Hato Mayor)에서 출발하여 산토도밍고(Santo Domingo)를 거쳐서
최종 목적지인 바라오나를 가야 한다.

산토도밍고는 잘 도착했는데 바라오나 버스 정류장을 찾는데 시간을 소비했다.
미리 알아 뒀어야 하는데..
두아르떼(Duarte)에 왠만한 버스 정류장들이 밀집되어 있는데
바라오나행 정류장은 조금 외진 곳에 있어서 물어물어 찾긴 했다.
그래도 11시행 큰 버스를 탑승했다.
구아구아였으면 큰일 날뻔 했는데.. 다행이네..
차비는 280페소(7,000원)로 생각보다 비싸지 않은 요금이다.
차편은 오전 6시부터 매1시간 간격으로 오후 6시까지 있네...

거의 2시간을 달려서 끄루세 데 오꼬아(Cruce de Ocoa) 휴게소에 도착했다.
이곳에서 잠시 쉬고 다시 바라오나로 이동을 하는데...

산토도밍고를 출발한지 4시간 15분만에 목적지에 도착할 수 있었다.
모처럼 타보는 장거리행 버스.
그래도 큰버스라서 생각보다는 편안하게 왔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