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계



[탄자니아] 게릴라 태권도 시범 in Stone Town Zanzibar

2011. 12. 23, 금 / Unguja Island, Zanzíbar

귀국이 10일도 남지 않았다.
나의 마지막 여행지는 잔지바르이다.
언제 와도 좋은 곳이기에 마지막에 또 오게 되네..
새마을 봉사단원들이 프로젝트를 했던 곳.
태극기, 잔지바르 국기, 새마을기가 게양되어 있네.
이번 게릴라 시범은 잔지바르에 거주하는 새마을 봉사단원들의 도움을 많이 받았다.
그들도 함께 참여하기도 하였구..
포로다니(Forodhani) 가든에서 게릴라 시범을 진행하였다.
인원이 너무 적어서 근처에 있는 현지인들도 함께 참여 시켰다.
처음에는 몸을 풀고 기본 발차기를 하고
마지막에는 시범 발차기를 하면서 분위기를 달궜다.
오늘은 분위기 파악 차원에서 격파는 없지만
나름 지켜보는 이들도 많았고 큰 소득을 얻었다.
이번 게릴라 시범에 참여한 새마을 봉사단원들과
나의 군대 제자들 2명.
그리고 당일 현지에서 참여한 춤추는 아이들.
다들 고생많았네..

잔지바르에 처음 오고 나서 꿨던 꿈을 이루는 순간.
귀국하기 전에 반드시 이곳에서 태권도 시범을 해보고 싶었는데..
드디어 이루었다.
내일은 좀 더 큰 시범이 기다리고 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