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계



[탄자니아] Jiji la Moshi Arusha, Moshi, Tanga

2011. 12. 07, 수 / Moshi, Kilimanjaro

어제 킬리만자로에 내려왔다.
시내에서 조금 떨어진 곳에 숙소를 잡았다.
Kilimanjaro Style Inn.
1박에 20,000실링이다.
킬리만자로 산이 워낙 높다 보니
모시 시내 어디서도 맑은 날이면 만년설을 볼 수 있다.
이것만 보고 있어서 기분이 좋아진다.

시내로 가는 길.
모시 공항을 지난다.
태권도 제자인
특수부대 병사 망고리보 집에 왔다.
아이들이 참 많다.
여행 중에 아는 사람이 있으면 왠지 모르게 편하다.
모시 시내에 있는 Unión Café.
모시에서 유명한 카페이다.
깔끔하기도 하구...

이렇게 오늘을 마지막으로 킬리만자로 여행은 종료.
좋은 추억을 안고 다시 수도로 간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