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계



[탄자니아] 킬리만자로 국립공원 입구 Arusha, Moshi, Tanga

2011. 08. 17 / Moshi

날씨가 흐려서 킬리만자로 산은 보이질 않네.
호텔에서 보는 시내는 조용하고 깨끗한 이미지이다.
제자인 특수부대 병사 망고리보와 그의 여자친구.
함께 마랑구 폭포에 왔다.
그리고 킬리만자로 산 입구로..
킬리만자로 산 입구는 1970미터.
날씨가 너무 좋다.
덥지도 춥지도 않은 날씨.
걷기에 딱 좋은 날씨이다.

시내에서부터 이렇게 입구까지 걸어오는 경우는 거의 없다.
대부분의 등산객들은 입구까지 차량으로 올라온다.
이곳 주민이 아니고서는 이렇게 하질 않는다.
내려와서 시내에 있는 가죽공장을 갔다.
다양한 가죽 제품이 많다.
기념품을 사기에는 딱 좋은 장소.
가격도 비싸지 않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